HP 울트라북 엔비 스펙터 XT :: 디자인편

IT 바라보기/Notebook


              [공지]연극 [스캔들] 초대이벤트! 진행中! (~5/29 까지)
              [공지]연극 [시간을 파는 상점] 초대이벤트! 진행中! (~6/4 까지)

HP 울트라북 엔비 스펙터 XT :: 디자인편
HP에서 야심차게 내놓은 프리미엄 울트라북 ENVY SPECTRE XT (엔비 스펙터 XT).
현재 사용중인 울트라북 HP FOLIO 13을 구매할 때, 발매 예정이던 울트라북이라 둘 중 어떤 제품을 구매할 지 고민을 많이 했었습니다. 그러다보니 기본적으로 걸고 있는 기대치도 높은 편이었고, FOLIO 13을 사용하면서 매우 만족하고 있던 상황이라 엔비 스펙터 XT의 디자인 뿐만 아니라 성능에 대해서 궁금하던 차, 좋은 기회가 닿아 해당 제품을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생겼습니다. 향후 2주간 디자인 및 성능, FOLIO 13 제품과의 비교 등 다양한 주제로 리뷰를 진행해보겠습니다. 오늘은 그 첫 번째 시간으로 간단한 개봉기 및 디자인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할께요. ^^

■ 프리미엄 울트라북 HP 엔비 스펙터(ENVY SPECTRE) XT :: 디자인편
HP의 프리미엄 울트라북인 ENVY SPECTRE XT는 HP 컨슈머 라인업 가운데 고급 지향 사용자를 겨냥한 제품으로 뛰어난 디자인, 우수한 성능 및 휴대성을 특징으로 내세운 프리미엄급 울트라북입니다. 


이미 상판과 팜레스트에 강화 유리를 사용한 엔비 스펙터가 출시 되어있는데, HP는 13.3인치 스펙터 XT의 외형 디자인을 14인치 스펙터 시리즈와 차별화하고 초경량, 초슬림을 스펙터 XT만의 특징으로 담아냈습니다. 프리미엄 울트라북이라고 소개해드린 만큼 성능면에서 우수하고 재질, 디자인, 마감 등도 신경쓴 흔적이 많이 보입니다. 그럼, 하나씩 살펴볼까요? ^^
위 이미지는 엔비 스펙터 XT가 담겨 있던 박스입니다. 왠지 모르게 PC 게임 패키지를 구입해서 열어 보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저만 그런걸까요? ^^;)



제품 구성은 엔비 스펙터 XT 울트라북과 실크소재의 파우치, 전원 어댑터와 케이블, 그리고 어댑터와 케이블을 담을 수 있는 파우치가 기본 구성입니다. FOLIO 13의 경우에는 파우치가 없어서 따로 구매를 했는데, 엔비 스펙터 XT는 기본 구성이라니... 왠지 밑진 기분입니다 ^^; 노트북을 갖고 다니면서 전원 어댑터와 케이블을 넣을 공간이 마땅치 않아 가방에 그냥 넣어서 갖고 다니기 일쑤였는데, 이 녀석들을 담을 수 있는 파우치도 제공해주니 휴대성에서 좋은 점수를 주게 됐습니다. ^^


엔비 스펙터 XT는 모자이크 디자인이 적용되었습니다. 상판을 모자이크처럼 구성한 것은 아니고, 여러 개의 조각이 어우러져 하나의 그림을 이루듯, 엔비 스펙터 역시 각 부분의 디자인 요소가 어우러져 울트라북으로써 새로운 가치, 하나의 작품을 만든다는 의미를 담아 모자이크 디자인이라고 칭하고 있습니다.

▲ 상판 하단 왼쪽 부분에 금속 활자 부착 타입으로 HP 로고가 부착되어 있음 
메탈 재질을 사용한 초슬림 울트라북 계열 타제품과는 외형적으로는 크게 다를게 없어보이지만, 상판 부분은 알루미늄 플레이트로 구성하고측면부는 메탈 몰딩으로 포인트를 주었으며 후면 힌지부는 약 45도 각도로 커팅하여 시각적으로 깔끔하고 유니크한 분위기가 느껴지도록 디자인되었습니다. 


상판 둘레는 실버 몰딩을 둘러 깔끔하면서 잘 정돈된 느낌을 연출하고 있습니다. 몰딩을 두른 것처럼 보이도록 한 것이 아니라 상판과 분리되는 메탈 몰딩으로 포인트를 주었습니다. 


엔비 스펙터 XT는 메탈룩 특유의 차가운 느낌과 단단한 느낌이 잘 표현되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런 느낌 때문에 메탈룩을 좋아한다죠^^) 상판은 알루미늄 합금재 특유의 헤어컷 패턴 무늬로 깔끔하게 디자인되어 있습니다. 이는 HP의 새로운 패밀리룩으로 엔비, 파빌리온 DV 시리즈에 폭넓게 적용되는 디자인입니다. 


 엔비 스펙터 XT의 특이한 점 중 하나는 위 이미지에서 보시듯, 커팅면 중앙에 휴렛 팩커드 로고를 넣었다는 것인데요. 이 역시 HP 신제품에 추가된 부분입니다. 



새로운 엔비 디자인의 핵심은 45도 커팅각으로 포인트를 준 후면부입니다.


비스듬하게 커팅된 후면부는 노트북의 외형을 좀 더 단단하게 보이는 효과가 있습니다. 요즘 노트북들이 맥북 디자인 따라잡기를 많이 하는데, 엔비 스펙터 XT 또한 이런 추세를 따라 제작된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맥북이 성능보다는 디자인 측면에서 인기가 많다보니 ^^;)
후면부는 실제로 상판과의 유격이 거의 없는데다 커팅면 부분이 상판을 단단하게 지지하기 때문에 강성이 높게 느껴졌습니다.


현재 출시된 대부분의 울트라북들이 커팅 스타일으로 디자인하는 이유는 곡선 형태의 매력적인 디자인을 추구하는 것도 있겠지만, 노트북 자체의 두께를 줄이기 위함인데요. 엔비 스펙터 XT는 대부분의 울트라북과 동일하게 전면 커팅 스타일로 디자인되어 있어 전면부를 어디에 기준을 두고 측정을 해야하는지 애매한 감이 있습니다. 실사용자가 체감하는 전면부의 가장 두꺼운 부분(위 이미지의 가운데 위치)을 기준으로 하면 14.71mm 입니다.


휴렛 팩커드 로고가 박혀있는 후면부 두께는 17.95mm로 측정되었습니다. 제조사의 측정치와 실제 두께에 큰 차이가 없더군요.
이제 본체 내부 디자인을 살펴볼까요? ^^


 본체 내부 역시 깔끔한 미니멀리즘 디자인이 적용되어 있으며 팜레스트부는 상판과 동일한 알루미늄 합금재가 사용되어 있습니다. 얇고 긴 형태의 버튼과 아이솔레이트 키보드, 넉넉한 사이즈의 터치패드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울트라북, 아이비브릿지 코어 I7, 윈도우 7 스티커가 붙어 있는 팜레스트부는 메탈 재질 특유의 차가운 느낌이 잘 살아 있습니다. 


대부분의 울트라북에서 공통적으로 발견되는 특징이긴 하지만, 엔비 엑스펙터 XT 또한, 아이솔레이트 키보드와 일체 타입의 넓찍한 터치패드가 인상적입니다. 


방향키를 분리하고 우측 기능키가 추가되어 있으며 우측 쉬프트 키 사이즈를 확대하는 등 13.3인치 사이즈에 최적화된 구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엔비 스펙터 XT의 키보드는 앞서 설명드린 것처럼 아이솔레이트 타입입니다. 치클리트 키보드로도 불리는 아이솔레이트 키보드는 작은 정사각형 키캡으로 제작되어 있어 키와 키의 간격이 일반 키보드보다 약 3배 정도 넓습니다. 이렇게 키간격이 넓게 되변 속타시 손가락 걸림 현상이 거의 발생하지 않고 네일아트를 하여 손톱이 긴 상태의 여성들도 키보드를 사용하는데 따른 불편이 감소합니다. 실제로 아이솔레이트는 네일 아트를 한 여성들이 좀 더 편리하게 타이핑을 할 수 있도록 고안된 키보드입니다. 


울트라북의 경우 극도의 슬림함을 위해 키스크로크 사이즈를 1mm 또는 1mm 초반대로 제한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두께와 무게를 최소화한 13.3인치 울트라북의 키보드 스트로크 사이즈가 표준 노트북 대비 크게 낮은데요, 엔비 스펙터 XT의 키보드는 일반 표준 노트북 키보드와 큰 차이가 없을 정도로 깊은 키감을 제공합니다. 


최근 출시되는 울트라북은 위와 같이 대형 터치패드를 적용한 모델이 많습니다. 엔비 스펙터 XT의 터치패드는 팜레스트와 완전히 구분되어 있으면서 패드 부분에 얇은 크롬 몰딩이 둘러져 있어 타이핑시 커서튐 현상도 상대적으로 덜 발생하고, 고급스런 디자인에도 한 몫을 하는 것 같습니다. 


버튼은 패드와 일체형입니다. 하단에 실선으로 구분된 부분의 좌우측이 클릭 영역으로 사용됩니다만, 커서를 움직일 때에는 전체 면적으로 터치패드 영역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버튼 클릭감은 낮은 편이며 클릭시 발생하는 소음은 평균 수준입니다.
터치패드 상단 좌측 부분에 작은 네모 모양의 터치 센서도 넣었습니다. 이 부분을 손가락으로 가볍게 두드리면 터치패드가 비활성화되어 타이핑시 마우스 커서가 손바닥 움직임에 따라 이리저리 정신 없이 다니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기존 노트북들은 펑션키의 조합(fn + f1~12)으로 터치패드를 비활성화 했는데, folio 13 구입했을 때, 이 기능을 몰라서 한참 헤맸던 기억이 있습니다. 다행히 경험이 있어서 엔비 엑스펙터 XT는 큰 무리 없이 적응했습니다. ^^


키보드 상단 부분은 스피커 출력구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세련된 금속 그릴 형태로 마감되어 있어 고급스러운 느낌을 전달합니다.


비츠 오디오사와 제휴하여 스테레오 4채널 스피커가 우수한 사운드를 제공한다는 점도 스펙터 XT 시리즈의 특징입니다. 일반적으로 13.3인치 노트북은 1.5W+1.5W 스피커 구성이 일반적인 구성입니다.

 
일부 모델에서 2W+2W 구성으로 스피커 성능을 강화하기도 합니다만, 엔비 스펙터 XT처럼 총 네 개의 스피커를 장착한 13.3인치 모델이 국내 시장에서 소개된바는 아직 없습니다. 


이는 HP 플래그쉽 모델인 엔비 시리즈에만 한정적으로 적용된 고급 옵션이었는데, HP는 최근 발표된 프로북과 파빌리온 시리즈에도 비츠 오디오를 적용, 제품에 대한 만족도를 끌어 올리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네요. 비츠 오디오 스피커 및 이어폰의 음질은 여러차례 입증된 바있으나 울트라북 내장 스피커로써 어느정도 음장 효과를 주게 되는지, 다음 번 성능 리뷰에서 자세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제 디스플레이 부분을 살펴 볼께요. 엔비 스펙터 XT의 디스플레이 사이즈는 13.3 인치이며 해상도는 표준 HD 규격인 1366X768을 지원합니다. LED 백라이트 방식이며 높은 휘도의 패널을 사용하여 외부에서의 활용에도 어려움이 없도록 했다고는 하나, 외부에서 아직 테스트해보지 못했으므로 이 부분은 성능편 리뷰에서 다뤄보도록 하겠습니다. 프미리엄 울트라북을 지향하는 모델인만큼 디스플레이 해상도가 매우 아쉽네요. 디스플레이 휘도, 색감, 시야각 등 자세한 부분에 대해서는 성능편 리뷰를 통해 자세하게 분석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베젤부 구성은 독특합니다. 기본적으로 베젤 두께는 얇은 편인데, 이 부분이 중요한 이유는 베젤이 얇으면 얇을수록 시야각이 넓고 노트북의 전체 면적도 작아져 휴대가 그만큼 편해지기 때문입니다. 외형적으로 보다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는 점도 얇은 베젤의 장점이죠. 또한, 베젤 사이에 러버 패드를 몰딩처럼 둘러 본체부와의 접촉으로부터 스크래치가 발생하지 않도록 구성되어습니다.


엔비 스펙터 XT 액정은 고강도 고릴라 글라스로 덮혀 있어 외부 충격으로부터 디스플레이 파손, 흠집 등을 효과적으로 방지해 줍니다. 이로 인해 초경량화에는 실패했을지 몰라도 디스플레이 보호면에서 봤을 때는 오히려 더 큰 장점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엔비 스펙터 XT 우측면입니다. 안쪽에 전원 입력 단자, 1개의 USB 2.0 단자와 4in1 슬롯, 헤드폰/마이크 단자로 간단하게 구성되어 있습니다.


엔비 스펙터 XT는 측면 좌우측 부분을 포트부로 활용하고 있습니다.(대부분의 울트라북과 동일한 구성) 
안쪽 부분부터 기가비트 랜단자, HDMI 단자, 1개의 USB 3.0 단자, 도난 방지용 락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초슬림 울트라북으로 제작하기 위해 랜단자에 약간의 꼼수(?)를 부렸는데요. (아이디어라고 표현하는게 맞겠죠? ^^)


위 이미지에서 보시듯 커버를 아래로 내리는 형태로 랜단자가 구성되어있습니다. 범용 랜단자 꽂을 때, 커버가 크기에 맞춰서 내려갑니다. 좌측면에 배치된 USB 단자는 전송속도가 크게 향상된 USB  3.0 단자입니다. USB 3.0은 USB 2.0, USB 동일 규격으로 USB 2.0의 전송속도인 480Mbps보다 약 10배 정도 향상된 5Gbps의 전송속도를 갖춘 차세대 인터페이스입니다.(이론상^^;) eSATA보다 1.5배 더 빠른 인터페이스라 요즘 대부분의 노트북이나 데스크탑용 메인보드에 기본 구성으로 포함되어있습니다.

▲ 전원을 켜면 램프에 불이 들어옴

▲ 전원 케이블을 연결하면 램프에 불이 들어옴 

▲ 펑션키 ON 상태가 되면, 램프에 불이 들어옴 
전원 단추, 전원 케이블 연결 단자, 펑션키, 터치 센서 등 특정 기능이 ON 상태 또는 연결 상태가 되면 램프에 불이 들어와서 시각적으로 확인이 가능합니다. 


엔비 스펙터 XT는 프리미엄 울트라북에 걸맞는 재질과 디자인, 13.3인치 노트북으로서의 기본적인 사용 편의성을 두루 갖춘 제품이면서 4채널 스피커와 고릴라 글라스 디스플레이 등으로 차별화한 제품으로 서두에 설명드린 것처럼 현재 사용중인 울트라북 FOLIO 13 구매할 때, 고민을 많이 하게 했던 제품입니다.  

엔비 스펙터 XT 제품을 처음 들어봤을 때, '생각보다 묵직하다'는 느낌이 들었지만, 전자 저울을 사용하여 무게를 측정해 본 결과 본체는 1.39kg을 아주 약간 넘는 (0.002~3g 사이) 무게였고, 어댑터를 포함한 전체 무게는 1.78kg이었습니다. 13.3인치 프리미엄 울트라북으로는 해상도와 경량화 부분에서 아쉬움이 남긴 합니다.
물론 맥북과 같은 극도의 슬림함, 초경량 등 휴대성을 자랑하는 제품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부족해 보일 수는 있으나 이런 제품들의 경우, 낮은 스트로크의 키보드, 컨넥터를 필요로하는 포트 구조 등으로 인해 편의성이 떨어지는 측면이 있습니다. 휴대성이냐 편의성이냐는 유저의 사용 방식과 장소에 따라 다르게 판단되는 부분이니 개인차가 있는 부분이라 가타부타 말할 수 있는 측면은 아닌 것 같습니다. 
엔비 스펙터 XT의 경우는 고릴라 글라스로 디스플레이를 보호하고 있으며 최장 8시간 사용 가능한 배터리를 내장하고 있다는 점, 범용 포트 구성 등의 특징을 감안하면 경량, 슬림화 부분에서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다음 리뷰에서는 중고사양의 게임, 포토샵, 프리미어 등의 무거운 프로그램을 직접 사용해보는 내용과 엔비 스펙터 XT의 성능 및 사용 중이던 Folio 13 제품과 비교해보는 내용을 담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궁금한 사항 있으시면, 언제든 질문해주세요. ^^

마지막으로 개봉 후, 처음 부팅한 장면을 동영상으로 준비해봤습니다. 영상 마지막에 HP 로고가 나오면, 클릭해야 하는데 처음이라 익숙치 않아 영상이 그냥 끝나버렸네요^^; 다음 성능편에서 더 상세한 영상을 담아오겠습니다. 


이상, 하늘다래였습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이전 댓글 더보기
TD아빠 2012.08.03 00:05 URL EDIT REPLY
메탈릭한 느낌이 참 좋네요 프리미엄 울트라북의 포스가 뿜어져나오는군요 ㅎㅎ 성능도 궁금해지네요^^
하늘다래 | 2012.08.04 15:42 신고 URL EDIT
ㅋㅋㅋㅋㅋㅋㅋㅋ
곧 올라옵니다 ㅎㅎ
그레이트 한 2012.08.03 00:39 신고 URL EDIT REPLY
아우...그냥 디자인이 제가 좋아하는 간결해보이면서
세련된 스탈~!~~~~이네요^-^
좋아~좋아~~~하늘다래님..잘 사신거 같아용^^!
하늘다래 | 2012.08.04 15:42 신고 URL EDIT
그쵸? ㅎㅎ
세련됨 +_+
이 녀석을 제 것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을! ㅎㅎ
진율 2012.08.03 07:08 신고 URL EDIT REPLY
ㅎㅎ 역시 꼼꼼한 리뷰입니다...
고가라인인가봐요...
노트북만 보면 질러버리고 싶네요 ^^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하늘다래 | 2012.08.04 15:42 신고 URL EDIT
좀 고가라인이긴 해요 ^^;
하하;;
티런 2012.08.03 08:41 신고 URL EDIT REPLY
프리미엄울트라북.
이름에서 성능이 느껴지는군요.
저희집 hp놋북 보기싫어졌습니다.ㅎ
하늘다래 | 2012.08.04 15:42 신고 URL EDIT
하하;;;
울트라북 사세요!
Hare's 2012.08.03 08:51 신고 URL EDIT REPLY
상세한 제품 리뷰 감사합니다^^ ~ !!저도 바꿀때가 되긴 했는데 ㅠㅜㅠ
하늘다래 | 2012.08.04 15:42 신고 URL EDIT
ㅎㅎ;;
한 번 지르세요^-^
메리앤 2012.08.03 08:58 신고 URL EDIT REPLY
아이패드, 스마트폰, 노트북 메들리... *.*
성능도 성능이지만 심플한 디자인도 마음에 듭니다. ^^
하늘다래 | 2012.08.04 15:43 신고 URL EDIT
그쵸?
이 녀석은 일단 디자인이 괜찮은 편이예요^^
리뷰인 2012.08.03 09:02 신고 URL EDIT REPLY
얼마전 와이프에게 선물로 노트북을 사줬는데....ㅠㅠ
좀 늦게 살껄 그랬나봐요..
디자인을 좋아하는 와이프에겐...이게 딱인데..
아쉬워요...~
하늘다래 | 2012.08.04 15:43 신고 URL EDIT
헐;;
조금만 기다리셨음
울트라북들 가격 많이 낮아지고 있는데 ㅠ_ㅠ
작가 남시언 2012.08.03 09:33 신고 URL EDIT REPLY
와와아하하~!!!! 대박이네요!!!
맥북 안부러우실듯^^
하늘다래 | 2012.08.04 15:43 신고 URL EDIT
네!
솔직하게 안부럽습니다!
ㅎㅎㅎ
리브Oh 2012.08.03 11:07 신고 URL EDIT REPLY
우앙~~~ 실버컬러가 너무 세련되네요
저도 울트라북 사려고 알아보고 있거든요.
두께도 얇고 세련된 디자인... 이걸로 한번 심도깊게 생각해봐얄듯 합니다^^
하늘다래 | 2012.08.04 15:43 신고 URL EDIT
ㅎㅎㅎ
저도 울트라북 계속 알아보다가 ㅎㅎ
2012.08.03 12:22 URL EDIT REPLY
비밀댓글입니다
하늘다래 | 2012.08.04 15:43 신고 URL EDIT
방명록에 답변드렸죠? ^^
침프 2012.08.03 16:26 신고 URL EDIT REPLY
왜 노트북에서 빛이 나는 것 같죠!?
사진을 잘 찍으셔서 그런가..
...
부럽긔...
하늘다래 | 2012.08.04 15:43 신고 URL EDIT
하하;;;
빛나게 찍어서일까요?
ㅎㅎㅎ
레이니아 2012.08.03 20:08 신고 URL EDIT REPLY
예쁘게 생겼네요!:)
영문 자판이 부각되어있는 키보드가 눈에 띕니다!
기존 자판보다 훨씬 깔끔한 느낌이 드네요:)
하늘다래 | 2012.08.04 15:44 신고 URL EDIT
네, 깜빡하고 안찍었는데,
백라이트 있는 것도 예쁘더라구요 ㅎㅎ
달빛천사7 2012.08.03 20:08 신고 URL EDIT REPLY
HP 제품은 아직써보지 않았지만 왼지 한번 사용해보고싶네염.
하늘다래 | 2012.08.04 15:44 신고 URL EDIT
HP노트북이 우리나라에선 그렇게 인기가 많진 않지만,
개인적으론 괜찮다고 생각해요!
쥬르날 2012.08.04 03:10 신고 URL EDIT REPLY
가지고 싶네요 ...ㅎㅎ;;;
저는 노트북 체험단이나 찾아봐야 겠습니다...
총알이 없으니 ㅠ_ㅠ..
하늘다래 | 2012.08.04 15:44 신고 URL EDIT
고고싱 ㅎㅎㅎ
쥬르날님 정도라면 ㅋㅋ
아이티군자 2012.08.04 10:10 신고 URL EDIT REPLY
상큼한 리뷰의 냄새가 솔솔나네요~~~
오랜만에 보는 상큼한 기운입니다.
울트라북 체험단이 되셨군요.
축하합니다.
하늘다래 | 2012.08.04 15:44 신고 URL EDIT
하하;;
감사합니다 ^-^
Hansik's Drink 2012.08.04 13:18 신고 URL EDIT REPLY
노트북 너무너무 갖고싶네요~ ㅎㅎ
잘 보고 간답니다~
근사마 2012.08.04 14:55 신고 URL EDIT REPLY
오늘도 포스팅 잘보구 갑니다^^
무더운 날씨 건강 유의 하시고 행복한 주말 되셔용^^
와이군 2012.08.04 15:20 신고 URL EDIT REPLY
호곡~ 스펙터라니 독수리5형제가 생각나는데요~
멋진 울트라북이네요~~
하늘다래 | 2012.08.04 15:44 신고 URL EDIT
하하하하 ㅋㅋㅋㅋㅋㅋㅋ
저도 그렇게 생각했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라임's 2012.08.05 15:43 신고 URL EDIT REPLY
3초간 맥북에어인줄 알았네요 ㅋ hp제품도 정말 이쁘고 튼튼해 보입니다. 잘봤습니다~
익넷 2012.08.06 00:26 신고 URL EDIT REPLY
이야.. 좋군요... 울트라북 구매시.. HP로 질러야 겠군요.. ^^
잘보구 갑니다..
힘찬 월요일이 되세요 *^__^*